블로그 보관함

Sample Text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icing elit, sed do eiusmod tempor incididunt ut labore et dolore magna aliqua.

Pinterest Gallery

Theme Support

Need our help to upload or customize this blogger template? Contact me with details about the theme customization you need.

Like us

Recent Posts

Most Popular

머리는 차갑게, 발은 뜨겁게 하라 !

머리는 차갑게, 발은 뜨겁게 하라 !
이것 한 가지만 기억하라 ! “머리는 차갑게, 배는 따듯하게, 발바닥은 뜨겁게” 네덜란드 출신의 헤르만 부르하페 (1668~1738)라는 의사가 있다.


근대 임상의학의 창시자로 불리는 그는 유럽 전역에서 명성을 날렸던 명의(名醫)였다.그가 죽은 뒤“의학사상 최고 비밀” 이라고 서진 가중정장의 두툼한 노트 한 권이 경매에 붙여졌다.

워낙 유명한 의사였고, ‘최고의 비밀’이 담긴 노트이기에 낙찰가가 엄청났다고 한다.

어떤 사람이 그 노트를 경매시장에서 구입하여 열어보았지만 노트에는 아무 것도 쓰여 있지 않았다.다만, 노트의 맨 뒷장에 단 한 줄이 기록되어 있을 뿐이었다.

다음과 같다.

“머리는 차갑게 하고, 발을 뜨겁게 하며, 몸 속에는 찌꺼기를 남겨 주지마라.
그러면 당신은 세상의 모든 의사를 비웃게 될 것이다”


최고의 비밀은 오직 한 중 ‘두한족열(頭寒足熱) 위팔푼(胃八分)’, 바로 그것이다.

어떤 이는 여기에 복온(腹溫) 이라는 두 글자를 첨가하기도 한다.

즉, 머리를 차갑게 하고, 배를 따뜻하게 하며, 발을 뜨겁게 하고,
위를 가볍게 하면 질병을 앓지 않는다는 것이다
.

동양의학에서도 마찬가지다. “수승화강(水昇火降)”이라는 만고불변의 진리가 있다.

“차가운 기운(水氣)‘은 위로 올라가게 하고,
’뜨거운 기운(火氣)‘은 아래로 내려가게 하라는 것이다.

더 간단하게 요약하자면 ”상반신은 차갑게, 하반신은 따듯하게”이다.

왜 그렇게 해야 하는가 ?

우리 몸의 상반신은 자꾸 뜨거워지려는 경향이 있고, 하반신은 차가워지려는 경향이 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상반신은 심장(心臟)은 옴 몸에 뜨거운 피를 공급하느라 끊임없이 펌프질하고 있어
‘불의 기운’이 생성되고, 심장은 뜨겁다.

한방에서는 이를“심화(心火), 즉 심장화기(心臟火氣)라고 한다.

그 반면에 하반신의 신장(腎臟) 에서는 ‘물의 기운(水氣)이 만들어 진다.

뜨거운 것(불)은 위로 올라가는 성질이 있고, 차가운 것(물)은 아래로 내려가는 성질이 있다.



만약 신장의 물 기운이 위로 올라가 심장의 불 기운을 식혀 주지 않으면 그 화기는 곧바로 머리로 치고 올라가 그렇찮아도 뜨거운 머리를 터져버리게 할 것이다.

바로 여기에 상빈신을 차갑게 하고, 하반신은 따뜻하게 해야 하는 이유가 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