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mple Text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icing elit, sed do eiusmod tempor incididunt ut labore et dolore magna aliqua.

Pinterest Gallery

Theme Support

Need our help to upload or customize this blogger template? Contact me with details about the theme customization you need.

Like us

Recent Posts

Most Popular

몸에 독소가 쌓이면 나타나는 증상과 독소 배출법

독소는 자동차의 배기가스, 담배 연기, 방사선 등을 통해 방출된다.또 매일 마시는 물이나 음식, 그리고 수은, 납, 잔류 농약 등의유해물질이나 식품 첨가물에도 섞여 있다.

피부나 입으로 들어간 독소의 일정량에 대해서는 우리 몸이 스스로 정화할 수 있지만 허용량을 넘어버리면피부 건조, 피로, 스트레스와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된다.


독소가 쌓이면 나타나는 증상

▶ 혈액이 걸쭉해진다.
=독소가 축적되어 효소의 기능이 저하되면 소화, 분해할 수 없는 지방이나 단백질이 혈액에 섞여 흐르기 때문에 걸쭉한 피가 된다. 그로 인해 냉증, 피부 노화, 요통 등이 생겨난다.

▶ 림프가 막힌다.
=림프액은 근육의 수축운동으로 흐르면서 혈액의 노폐물을 체외로 배출하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혈액순환이 나빠져 근육이 뻐근해지면 림프의 흐름이 막혀 부종이 발생한다.

▶ 변비가 생긴다.
=다 분해되지 못한 노폐물은 숙변으로 장 속에 남아버린다. 이 숙변은 유해가스나 독소를 발생하여 여드름이나
칙칙한 피부의 원인이 된다. 또 변비는 간장의 기능을 둔해지게 하여 지방을 태우는 대사 능력을 떨어뜨리며 그로 인해 살이 빠지기 어려운 체질로 만든다.

▶ 피부 노화의 주범.
=노화를 일으키는 활성산소의 발생 원인 또한 독소에 있다. 스트레스, 흡연, 배기가스, 식품 첨가물 등으로 인해 독소가 축적되면 활성산소가 대량으로 발생되는 것.

독소를 쌓이지 않게 하는 방법

첫째, 안전한 먹거리 선택.
=먹는 음식물을 통해 들어오는 독을 막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안전한 먹거리를 선택하고 그에 따른 조리법으로
독소의 섭취를 줄일 수 있다. 무농약, 유기농 재료를 선택하고 인공 첨가물이 없는 것을 고른다.

이보다 더 손쉬운 방법은 과일이나 야채는 흐르는 물에 잘 씻어 농약을 없애고, 고기나 생선은 먹기 전에 뜨거운 물에 살짝 데쳐내는 등의 방법.

둘째, 스트레칭과 반신욕.
=등뼈나 골반, 고관절 등 몸의 중심이 뒤틀리면 독소를 체외로 배출하는 기능이 떨어져 노폐물이 밖으로 나오기 어려워진다.그래서 매일매일 스트레칭을 통해 몸의 균형을 잡아주고근육을 풀어주어야 한다.

독소 제거에 효과적인 방법으로 땀을 천천히 오랫동안 흘리는 반신욕을 들 수 있다. 피부 표면에서 나는 ‘물 같은 땀’이 아닌 피지선에서 차분하고 느리게 땀을 내는 것이 바로 ‘데톡스’다.
이 땀은 체내에 축적된 독소나 콜레스테롤 등의 지방분이 함유되어 있는데, 조깅이나 유산소 운동을 할 때 나는 땀도 마찬가지다.

셋째, 깨끗한 장 건강 유지.
=몸속의 독소를 보다 강력하게 해독하기 위한 방법으로 식물섬유로 장내를 깨끗하게 유지하는 것이다. 야채에 있는 식물섬유를 섭취하면 대변을 부드럽게 하고
장의 운동을 도와주기 때문에 배설이 원활해진다.더불어 장내의 독소까지 배설하게 한다.

넷째, 충분한 수분 섭취!
=데톡스의 기본은 항상 몸속을 촉촉하게 하는 것. 물은 세포 안의 노폐물이나 독소를 소변이나 대변, 땀과 같이 밖으로 내보낸다. 그래서 몸속의 물이 부족하게 되면 노폐물이나 여분의 수분이 축적되어 혈액이 걸쭉해질 수밖에 없는 것.
그렇기 때문에 항상 몸에 수분을 유지해 노폐물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독소가 쌓이면 나타나는 증상(해결책)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