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mple Text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icing elit, sed do eiusmod tempor incididunt ut labore et dolore magna aliqua.

Pinterest Gallery

Theme Support

Need our help to upload or customize this blogger template? Contact me with details about the theme customization you need.

Like us

Recent Posts

Most Popular

아무리 화가 나도 해서는 안되는 말들


< 아무리 화가 나도 해서는 안되는 말들 >

▶ 자존심 건드리기 형

"네가 항상 그렇지 뭐.."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특별한 존재이고 싶은 건 남녀 구분이 없습니다. 그런데 상대로부터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말을 듣는다면 그 상처는 오래오래 남게 될 거 에요.

어디 상처뿐이랴?

그것은 이별의 전주곡이 될 수도 있습니다. 설사 헤어지지 않는다고 해도 상처 난 자존심을 회복하는 데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답니다.

▶ 기억상실형

"네가 해준 게 뭔데.."

평소에 별의별 거 다 사주고, 아무리 잘해줘도 싸움만 하면 이렇게 말하는 사람들이 있죠. 이것이야말로 심각한 기억상실증입니다.

해준 것은 쉽게 잊어버리고, 서운하게 한 것은 기가 막히게 잘 떠올리는 그(여)의 얄궂은 기억력, 어디 좋은 치료약이 없는 건지


▶ 가슴철렁형

"정말 지긋지긋해"

지긋지긋하다니... 사랑하는 사람으로부터 정말 듣고 싶지 않은 말입니다. 수십 년을 함께 산 부부라도 해도 들으면 기분 나쁠 말인데,

하물며 알 콩 달 콩 아름다워야 할 연애 시절에야...이런 말을 하는 사람이 결혼 후에는 무슨 말인들 못 하겠습니까.


▶ 너무늦었어형

"널 만난 게 후회스러워"

후회스럽다는 말은... 사랑하는 사람에게서 듣는 가장 잔인한 말이 아닐까 합니다.

결국 지금까지 두 사람이 쌓아 온 사랑과 신뢰가 아무것도 아니었다는 뜻이니까요. 헤어질 것도 아니면서 이런 말로 연인의 가슴을 후벼 파는 그 이유는 뭘까? 그저 홧김에 내뱉은 말치고는 그 여파가 너무도 크죠.

▶ 완결형

"우리 그만 만나자"

싸우기만 하면 이 엄청난 말을 무기인양 쓰는 사람들이 있는데요. 이 말에 상대가 겁을 먹을까, 하는 계산에서 일 텐데,

그러다가 정말 헤어지자고 하면 어떻게 할 요량인지. 말이 씨가 된다는 옛말도 있는데, 관속에 들어가도 막말은 하지 말라! 라는 우리 속담을 기억하시는지요?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