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mple Text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icing elit, sed do eiusmod tempor incididunt ut labore et dolore magna aliqua.

Pinterest Gallery

Theme Support

Need our help to upload or customize this blogger template? Contact me with details about the theme customization you need.

Like us

Recent Posts

Most Popular

몸에 물이 부족하면 생기는 현상


1. 자주 어지럽다.
어지럼증에는 여러 가지 원인이 있지만, 영양 섭취에 심각한 불균형이 있는경우가 아니라면, 수분 부족으로 인한 저혈압이 원인인 경우가 많다. 

특히 앉아 있거나 누워 있다가 일어날 때 어지러운 경우는 빈혈이나, 평형감각 이상과 같은 신경계의 문제가 아니라 기립성 저혈압인 경우가 많다. 

2. 혈전이 잘 만들어 진다. 
땀을 지나치게 많이 흘리면 혈액속의 수분이 빠져나가면서 혈액이 끈끈해진다. 혈액이 끈끈해지면 혈액속의 적혈구가 더 잘 뭉쳐 혈전을 만들기 쉽다.

또 혈액의 농도가 높아져 고혈압과 동맥경화가 생기기 쉽다.  끈끈한 혈액과 혈전이 심장을 막는 것이 바로 심장마비, 운동하기 30분 전에 물을 한 잔 마시고 운동 후 목이 마르면 조금씩 자주 마셔 주면 불상사를 막는 최고의 예방법.   

3. 변비가 생긴다. 
음식물을 섭취하면 영양소는 흡수되고찌꺼기는 서서히 압축돼 대장으로 이동하게 된다. 이동하는 동안 수분은 윤활유 역할을 한다. 

그런데 소장의 마지막 마디와 대장의 대부분은체내 건조에 대비해 수분을 자꾸 흡수하려는 경향이 있다. 

윤활제가 부족해 유통속도가 느려져 변비가 생기는 것. 문제는 변이 배출되지 못하는 동안
대변속의 아산화탄소나 매탄가스 등 나쁜 가스가 몸으로 흡수돼, 두통, 메스꺼움, 소화불량, 식욕부진 등을 일으킨다.

4. 특별한 이유 없이 피곤하다.(만성피로) 
에너지를 만드는 과정은 물이 없으면 이루어지지 않는다. 미네랄 이온 펌프의 삼투 평형을 조절하는 중앙 통제장치가 바로 물이다. 그런데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삼투 평형이 이루어 지지 않아 몸이 피곤해 질수 있다. 


5. 괜히 짜증이 나고 초조하며 불안하다. 
짜증이나 초조, 우울은 뇌의 전두부가 자신의 활동 영역 안에서 물이 부족하다고 불만을 토로하는 것이다. 

짜증이 나거나 이유 없이 우울하다면 두세 잔의 물을 천천히 마셔 보자 곧 냉정을 되찾고 평소의 너그러운 모습으로 돌아갈 것이다.   

6. 얼굴이 붉어진다. 
뇌는 85%가 물이다. 뇌는 언제나 염분기가 있는 뇌척수 액 속에 잠겨 있다. 그래서 아주 미세한 수분 결핍에도 극도로 민감하게 반응한다. 

인체의 많은 장기 중에서 수분 공급의 우선권을 갖고 있는 곳이 바로 뇌이다. 흔히 알코올 중독의 경우 코가 빨간데, 이는 알코올이 뇌를 심하게 건조시키고 숙취로 인한 두통을 유발하기 때문이다. 누군가 얼굴이 상기되고 코가 빨갛다면 그의 몸이 건조하다는 증거이다.   

7. 머리가 무겁고 아프다. 
뇌는 수분이 부족하면 노폐물을 치우기 위해 스스로 더 많은 혈액이 공급 되도록 명령을 내린다. 이렇게 머리가 아프고 무거운것은 몸에 수분이 부족하다는 뜻이다. 

8. 숙면을 취하지 못 한다. 
목이 마르면 갈증으로 인해 자꾸 잠을 깨고, 부족한 수분 때문에 체온도 올라가서 더위를 느껴 숙면을 취하지 못하고 악몽이나 지속적으로 꿈을 꿔, 깊은 숙면을 방해하므로 몸이 아플 수 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